건명학관 > 비전

더 나은 삶과 더 높은 결정은 지금 우리에게 선택의 문제가 아니라 생존을 좌우하는 급한 일이 되었다. 이런 일들은 종속성을 벗어나 독립적이고 자유로우며 선도적인 삶을 살아야 한다는 각성과 연결된다. 시대와 인간을 기능적으로 읽어서는 여기에 도 달할 수 없다. 그래서 인간 존재의 의미와 그 확장성을 ‘탁월한 시선’으로 다시 읽는다. 인문과 과학과 예술의 높이에서 지력을 집중적으로 사용해보기로 한다.  

 

미래를 여는 일을 시도하고자 건명원(建明苑)을 세우고 나서, 사회의 각 현장에서 이미 실전에 임하고 있는 반성적 다수들로부 터 건명원의 정신과 비전에 동참하고 싶다는 요구들을 들어왔다. 이에 그런 요구에 응한다는 의미로 <건명학관>(建明學館)을 열어 함께 하고자 한다. 우리에게 익숙한 공식적인 학교로 불리기에는 아직 부족한 배움의 터전이라는 건명원의 겸손한 의지 를 담아 ‘학관’이라 한다. 공식적인 학교 이전이지만, 또 그렇기에 익숙한 학교 너머일 수도 있다는 포부도 담았다. 지력을 단 기간에 집중적으로 훈련시켜 스스로 각성되기를 도모하시는 분들에게 문을 열어 이미 제1기,2기를 마쳤다.

건명원

a.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 67-3

e. gunmyungwon@naver.com

t. 070-4195-6450

문의전화
평일(월-금) / 오전10시 ~ 오후6시
점심 / 오후12시 ~ 오후1시
토, 일요일, 공휴일 휴무

(재) 두양문화재단 >

a. 경기도 양평군 강하면 강남로 372-12
w. dooyang.org